영어유치원, 영어학원 다니지 않고

최상위 영어 실력을 키울 수 있었던 건

잉글리쉬 어라우드 선생님들 덕분입니다.

 

영어 선생님인 언니가

여러 다른 수업들과 비교하고 선택한건데,

역시 탁월한 선택이었습니다.

 

초등 4학년 때부터 중3인 현재까지 다양한 수업을 통해 

"그냥 원어민 같은"이 아니라

"지적인 원어민 같은" 영어사용자로 발돋움하고 있습니다.

 

아이 영어 생활의 최고의 파트너,

잉글리쉬어라우드 선생님들과 앞으로도 쭈욱~~ "GO!"입니다.